영동대교

운전면허 필기시험을 보기위해 아침 일찍 버스를 탔다. 일찍가도 되고 늦게가도 되고 떨어지면 다음 주에 또 보면 된다. 이사 온 이후로 시간에 쫒겨서 버스를 한 번도 탄 적이 없었는데. 집에서 삼성역으로 한 번에 가는 버스가 있는 줄은 알았는데. 영동대교 너머로 보이는 한강에 햇빛이 좋았다.